NHN벅스, 음향기기 회사 사운드캣과 파트너십

NHN벅스가 음향기기 회사 사운드캣과 손을 잡는다.

NHN벅스(대표 양주일)는 음향기기 전문 유통사 사운드캣과 고음질 시장 확대를 위한 ‘슈퍼사운드’ 파트너십을 맺고, 기념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슈퍼사운드는 향상된 음질로 음악 감상의 질을 높이려는 벅스의 의지가 담긴 캠페인 표어다. 벅스와 사운드캣은 고음질 서비스 대중화를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두 회사는 파트너십 체결을 기념해 3가지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먼저 사운드캣이 국내 출시한 올인원 MQS(Mastering Quality Sound) 오디오 플레이어 ‘Opus#3’를 한정 할인 판매한다. 구매자 전원에게 128G SD 메모리 카드를 제공할 예정이다. 벅스 자동결제 회원 전용 온라인 스토어 ‘벅스 멤버십 라운지’에서 구매할 수 있다.

또 이어폰 제조사 웨스톤이 제작하고, 사운드캣이 국내에 선보인 신제품 ‘UM1’의 체험단을 27일까지 모집한다. ‘UM1’은 섬세하고 정확한 소리의 표현이 강점인 커널형 하이엔드 이어폰이다.

NHN벅스가 음향기기 회사 사운드캣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벅스 유료 회원은 국내 스마트 기기 박람회 ‘KITAS 2017’ 행사장에서 사운드캣이 판매하는 음향기기를 최대 10% 할인된 금액으로 구매할 수 있다. KITAS 2017은 오는 8월 10일부터 12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릴 예정이다.

벅스 측은 “사운드캣과 함께 벅스의 고음질 음원을 최상의 상태로 감상할 수 있는 협력 방안을 기획하고, 벅스 회원에게 가격 할인 등 특별한 혜택을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벅스뮤직 #bugsmusic #사운드캣 #콜라보레이션 #슈퍼사운드파트너 #MOU #고음질 #무손실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