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nder] 펜더 프리미엄 블루투스 스피커 ‘뉴포트,몬트레이’ 출시

기타 및 앰프 제조사인 펜더의 블루투스 스피커 ‘몬트레이’ 와 ‘뉴포트’ 가 국내에 출시 되었습니다.

미국에 위치한 Fender Musical Instruments Corporation(펜더)는 기타, 베이스, 앰프 및 관련 장비를 전문적으로 제조하는 업체들 가운데 마샬과 함께 세계적으로 가장 잘 알려져 있습니다. 1946년 창립이래 지금까지 음악에 입문하는 자들부터 지미 헨드릭스, 에릭 클랩튼 등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아티스트와 연주자들이 펜더의 악기와 앰프를 사용해 왔는데요,  ‘몬트레이’와 ‘뉴포트’는 역사적으로 명성이 자자한 펜더의 베이스, 앰프의 계보를 이을 새로운 제품으로 기대되는 바입니다.

‘뉴포트’는 aptX, AAC, SBC를 지원하는 최신 블루투스 버전 4.2로 송수신 거리 최대 10미터를 지원합니다.. 1 tweeter, 2 woofers의 드라이버가 탑재 되었으며 최대 출력 30W로 야외에서 사용하기에도 좋습니다. 3시간 충전 시 완충되며 완충 상태에서 최대 12시간까지 재생할 수 있다. 사이즈는 18.5×13.5×7.5cm에 무게는 1.5kg 입니다.

어떤 장르의 음악이라 할 지라도 최대 볼륨에서 잡음을 찾아볼 수 없을 만큼 완벽하고 깔끔한 사운드를 출력할 수 있는 것이 바로 뉴포트의 매력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몬트레이’도 뉴포트와 마찬가지로 블루투스 4.2를 지원하며 2 tweeters와 2 woofers 드라이버가 탑재되었습니다. 배터리 없이 전원공급으로 작동하며 사이즈는 34x24x13cm에 무게 6.8kg, 최대 출력은 120W 입니다.

몬트레이는 뮤지션, 음악 애호가들이 작업실이나 집에서 음악 감상용으로 사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최대 출력에서도 잡음과 사운드 뭉침이 거의 없어 소규모 카페나 음식점 등에서 영업용으로도 사용할 수 있을 정도이며, 공간 구현력이 매우 좋고 빈티지한 노즐과 고급스러운 마감 처리 등 뛰어난 디자인으로 인테리어 용으로도 손색이 없는 제품입니다.

이 밖에도 ‘뉴포트’와 ‘몬트레이’에는 고음역대 및 저음역대를 조절할 수 있는 노즐이 스피커 상단에 위치하며 aux 연결 및 통화 기능을 지원합니다. ‘뉴포트’의 공식 소비자 가격은 29만9천원, ‘몬트레이’는 49만 9천원 입니다.
펜더 블루투스 스피커는 온라인 음향 종합몰 자운드 및 하비스트리, CJ몰 등 각종 온·오프라인 판매처를 통해 구매할 수 있습니다.

한편 사운드캣은 이번 펜더 블루투스 출시를 기념하는 ‘펜더 런칭 파티’를 23일 서래마을 와인바 ‘피노’에서 개최합니다. 파티에는 일부 연예인 및 VIP 관계자 등 약 80명의 초대받은 이들이 참여하여 자리를 빛낼 예정입니다.

그럼 펜더 런칭쇼 후기로다시 찾아뵙겠습니다.